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송종국, 박잎선과 재결합 가능할까?..."상처준 것 미안하다"

  • 2018-10-11 22:37
  • 아시아뉴스통신=황규찬 기자
(사진=TV조선)

송종국이 대중의 관심을 받고 있다.

11일 박잎선은 자신의 SNS을 통해 이혼 5년차를 맞아 아들, 딸을 향한 애정과 전 남편 송종국을 응원하는 글을 남겼다.

이 같은 글이 이슈를 모은 데 이어, 송종국이 시간 차를 두고 딸과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사진을 올리면서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다시 재결합을 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일부 여론은 "heej**** 남의 가정사에 참견하면 안 되지만 한때 응원했던 팬으로서 다시 재결합을 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cyk3**** 조강지처(糟糠之妻, 몹시 가난하고 천할 때에 고생을 함께 겪어 온 아내)만 한 사람 없습니다. 재결합해서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hsl4**** 한때 사랑했고 결혼도 하고 애들도 있고 하니 그런 마음 들 수도 있겠다 싶지만 이런 행보는 자식들 기만입니다. 아이들이 아무것도 모르는 것 같지만 그렇지 않아요" 등 반응이다.

한편 두 사람은 2015년 협의 이혼했다.

송종국은 이혼 후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아이들 엄마와 아이들에게 또 다른 상처를 준 것 같아 말할 수 없이 미안하다. 아껴주시고 걱정해주신 팬분들께도 면목이 없고 죄송한 마음뿐이다”고 전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