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전주 에코시티에 첫 번째 국공립어린이집 문 연다

시-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협약 체결... 민간위탁 운영자 공모

  • 2018-10-12 15:54
  • 아시아뉴스통신=서현지 기자
 전북 전주시가 12일 송천동 에코시티 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와 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집인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을 20년간 전주시에 무상으로 임대하고 국공립으로 전환키로 하는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제공=전주시청)

전북 전주시 송천동 에코시티에 첫 번째 국공립어린이집이 들어설 예정이다.

전주시는 12일 송천동 에코시티 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회장 김광윤)와 아파트 단지 내 어린이집인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을 20년간 전주시에 무상으로 임대하고 국공립으로 전환키로 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전주지역에는 지난 1월 국공립어린집으로 전환한 한라아이원어린이집을 포함한 8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이번 협약에 따라 총 9개소로 늘어나게 됐다.

에코시티 더샵 1단지 내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은 단지 내 관리동 어린이집으로, 입주자대표회의는 약287㎡규모의 어린이집을 오는 2038년까지 20년간 전주시에 무상 임대키로 했다.

시는 이날 협약에 따라 오는 18일까지 공개모집 과정을 거쳐 어린이집 민간위탁 운영자를 선정하고 시설 기능보강사업을 거쳐 올해 안에 국공립어린이집을 개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올 연말까지 이날 협약을 체결한 에코시티 더샵 어린이집을 포함한 3개 어린이집을 국공립어린이집으로 전환하고 총 11개소의 국공립어린이집을 운영할 방침이다.

앞서 에코시티 더샵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는 지난 2월 아파트 입주 후 입주민들이 국공립어린이집으로의 전환을 희망함에 따라 입주민 과반수 동의를 얻어 지난 7월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신청을 했다.

이후 시는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으로 1억2000만원을 확보한 후 민간위탁 추진계획을 수립했으며, 전주시의회의 민간위탁 동의안 의결 등 국공립어린이집 전환 절차를 거쳐 이날 협약에 이르게 됐다.

신계숙 전주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협약은 에코시티 내 첫 번째 국공립어린이집 전환으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믿고 맡길 수 있는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국공립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