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조광한 남양주시장, 문희상 국회의장과 면담...'교통문제 등 현안사항' 협조 요청

- 조 시장, 문희상 국회의장 김현미 국토부장관, 국토교통위원회 이혜훈 위원 등 6명 잇따라 만나 협조 구해

  • 2018-11-07 13:07
  • 아시아뉴스통신=고상규 기자
6일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이 문희상 국회의장과 만나 남양주시 교통문제와 현안사항에 대한 협조를 구하며 관련 설명을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이 문희상 국회의장과 김현미 국토부장관, 국토교통위원회 이혜훈 위원 등 6명을 만나 남양주시 교통문제와 현안사항에 대한 협조를 구했다.
 
7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조 시장은 앞서 6일 권혁무 도시국장, 우진헌 전략기획관과 함께 문 의장을 직접 찾아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상습정체의 심각성과 함께 우회도로 개설 등 정체 해소를 위한 시의 다각적인 해소 방안을 전달하고 적극적인 검토를 요청했다.

조 시장은 "남양주에서 자고 경제활동은 서울에서 하는 바람에 출퇴근 시간대 교통정체는 날로 심해지고 삶의 질은 점점 나빠지고 있다"며 "남양주 등 수도권 외곽도시들이 정상적인 발전을 해야 서울의 부담을 덜어주고 국가 경쟁력도 살아 날 것"이라고 찾은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 시장은 "남양주 등 수도권 동북부 지역은 도시철도 인프라가 전무한 실정"이라면서 "이는 남양주의 문제뿐만 아니라 국가 전략적 측면에서도 큰 손실이며, 도시의 자족기능을 갖추기 위해서는 철도교통의 개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