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양진호 혐의 대체로 인정…경찰 오늘중 구속영장 신청

  • 2018-11-08 10:04
  • 아시아뉴스통신=김한나 기자
경찰로고.(사진제공=경찰청)

지난 7일 체포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에 대한 조사가 이틀째 이어지는 가운데 경찰이 8일 중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형사 합동수사팀은 이날 오전 7시 양 회장에 대해 조사를 재개했다.

경찰은 조사 이틀째를 맞아 양 회장의 '웹하드 카르텔' 전반에 대해 다시 면밀히 들여다볼 계획이다.

경찰은 양 회장이 웹하드를 통해 불법 촬영물을 포함한 음란물이 유통되도록 방치만 한 것이 아니라 유통에 적극적으로 개입한 것으로 보고 있다.

또 그가 실소유주로 알려진 위디스크와 파일노리 등 웹하드 업체에서 영상물 등 자료를 직접 올린 정황을 확인하고 이에 대해서도 살펴볼 방침이다.
 
전날 체포된 양 회장은 약 4시간 30분 동안 진행된 첫날 조사에서 자신의 혐의에 대해 대체로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양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현재 양 회장에게 적용된 혐의는 ▲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 폭행 ▲ 강요 ▲ 동물보호법 위반 ▲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 저작권법 위반 ▲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이다.

앞서 경찰은 7일 성남시 분당구의 한 오피스텔 주차장에서 양 회장을 체포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