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창원시, 스마트도시 공모사업 유치 ‘CCTV 통합관제센터’ 현장점검

  • 2018-11-09 15:16
  • 아시아뉴스통신=최근내 기자
9일 서정두 창원시 기획예산실장이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유치를 위해 CCTV통합관제센터에서 점검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창원시청)

경남 창원시 CCTV통합관제센터는 내년도 스마트도시 국가공모사업을 위해 서정두 기획예산실장(스마트도시추진단장) 주재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유치를 위한 자체 현장점검을 가졌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은 국민의 생명∙재산 보호와 관련 긴급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112, 119, 재난, 아동보호 등 안전체계를 연동해, 보다 효과적인 스마트도시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함이다.

현재 창원시 CCTV통합관제센터에는 5264대의 CCTV를 24시간 실시간 관제를 실시하고 있다.

올해 3분기까지 차량털이절도범 등 검거 11건을 포함 강력범죄 870건, 경범죄 1989건, 청소년비위 314건, 재해∙안전사고 11건, 기타 774건 등 사회전반에 걸쳐 각종 사건∙사고(총 3958건)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또한 수사기관 영상정보 요청 시 통합관제센터 내 저장된 영상정보를 제공, 범죄해결능력이 42%에 달하는 등 통합관제센터의 역할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이연곤 시민안전과장은 “올해 말까지 범죄 취약지를 중심으로 방범용 CCTV를 59개소 154대를 추가로 설치하는 한편 내년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사업 공모 준비에 최선을 다해 범죄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 만들기 사업 등 지속적이고 적극적으로 추진 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