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이상민 의원,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 수상

"포기하기 보다는 정상인보다 더욱 노력해야"

  • 2018-11-09 15:16
  •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
이상민 국회의원은 9일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18회 전국지체장애인대회에서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했다.(사진제공=이상민 의원실)

이상민 국회의원(민주당, 대전 유성을)이 9일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18회 전국지체장애인대회에서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했다.
 
이 의원은 장애인 당사자로써 중앙 장애인단체 그리고 지역 장애인 단체들과 긴밀한 관계 정립하며 장애인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없애고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날 행사는 사단법인 한국지체장애인협회가 주최하는 행사로, 올해로 18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지체장애인의 복지향상을 위해 헌신한 장애인지도자와 역경을 이겨내고 자립을 실천하는 지체장애인들을 위로 격려함으로써 사회 일반에 대한 장애인의 인식 개선은 물론, 당사자들의 적극적인 사회참여 의지를 북돋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이상민 의원은 “저보다 훨씬 어려운 환경에서 역경을 이겨내고 삶의 모범이 되는 많은 분들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서 송구하면서도 무척 영광스럽다”면서 “4선 국회의원에 당선되기까지 장애 때문에 많은 어려움과 역경이 있었지만, 포기하기 보다는 정상인보다 더 노력함으로써 당당하게 모든 어려움과 역경을 이겨내고 왔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