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충남도, ‘중소·벤처창업 육성’ 300억대 펀드 조성

- 道, 중소벤처기업부·충남TP 등과 ‘벤처투자조합’ 결성

  • 2018-11-09 11:05
  • 아시아뉴스통신=하동길 기자
충남도청 전경사진./아시아뉴스통신 DB

충남도는 중소벤처기업부, 충남테크노파크, 투자운용사인 CKD창업투자 & BS투자파트너스 등과 함께 투자조합을 결성, 도내 기술혁신 기업과 창업 중소·벤처기업을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투자조합이 운용하는 펀드는 총 300억 원 규모로 출자액은 도 30억 원, 정부 모태펀드 180억 원, 펀드 운용사 45억 원, 기타 조합원 45억 원 등이다.
 
펀드는 ‘창업지원 펀드’와 ‘기술혁신 펀드’로 나눠 앞으로 8년 동안 운용한다.
 
창업 지원 펀드는 업력 3년 이내 중소·벤처기업이나 창업자로서 설립 후 연간 매출액이 20억 원을 초과하지 않는 중소·벤처기업에 약정 총액의 60% 이상 투자한다.
 
또 도내 소재 기업 또는 도내 이전 기업을 대상으로 도 출자금의 2배인 60억 원 이상을 투자하게 된다.
 
기술혁신 펀드 투자 대상은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업가 정신으로 글로벌 시장을 향한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창의성과 기술력으로 승부하는 하이테크(바이오·헬스케어, ICT융복합 등)를 보유한 스타트업 등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에 조성되는 펀드는 성장성이 있지만 자금력이 부족한 중소·벤처 창업 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지역 유망 중소·벤처 창업 활동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총 9건 1551억 원(도 출자 250억 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 105개 기업에 1274억 원의 투자를 지원 중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