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제주북초 김영수도서관, ‘학교도서관에서 마을도서관’으로 새단장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 첫 성과 … 오는 7일 준공식

  • 2018-12-06 23:15
  • 아시아뉴스통신=이유신 기자
제주도청(사진제공=제주도청)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제주북초등학교 김영수도서관 마을도서관화 사업을 완료하고 오는 7일 준공식을 갖는다고 6일 밝혔다.
 
제주북초 김영수도서관 마을도서관화 사업은 도와 교육청이 협업을 통해 추진한 사업으로, 국비 등 총 900백만 원이 투입됐다.
 
지난 3월 실시설계를 거쳐 올 5월에 착공해 이날 준공식을 갖게 됐으며, 사업계획 수립을 위한 학부모 설명회, 지역주민 워크숍, 국토교통부 주민참여 프로젝트팀 공모사업 참여 등의 절차를 밟아 주민참여형 사업으로 진행했다.
 
사업내용으로는 제주북초등학교의 학교도서관과 사용하지 않던 창고와 관사를 활용해 지상 2층, 건축연면적 365.03㎡ 규모로 확장 리모델링했다.
 
지상 1층은 고즈넉한 한옥집을 연상하게 하는 열람실과 주민 커뮤니티 공간이 될 카페, 공부방, 아이돌봄방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2층에는 제주목관아를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열람실과 서가, 옥상테라스 등이 마련됐다.
 
준공식은 제주북초등학교 전교생과 교직원, 학부모,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며, 김영수도서관은 사서교육, 책 모으기 행사 등 준비기간을 거친 후 오는 2019년 5월부터 본격적으로 문을 열 예정이다.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는 “책만 읽던 학교 도서관이 학교 안팎의 아이들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이야기하고 쉴 수 있는 원도심만의 마을도서관으로 다시 태어나는 것”이라며 “학부모와 주민들의 이야기를 하나하나 들어가며 조성한 이 도서관은, ‘한 아이를 키우기 위해서는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마을과 학교가 같이 아이를 키우는 마을교육 공동체를 통해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