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부산·울산, 영하권…이번  강추위는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 더 낮아

아침 최저기온 -7~-6도, 낮 최고기온 0~2도 

  • 2018-12-28 16:13
  • 아시아뉴스통신=안홍균 기자
▲ 사진 제공=부산기상청

부산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부산과 울산지역에는 건조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영하권에 머무는 강추위는 모레까지 이어지겠다고 밝혔다. 


28일 아침 최저기온은 부산 -6도, 울산 -7도 전날보다 낮겠다. 

낮 최고기온도 부산 2도, 울산 0도로 전날보다 낮겠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동부 앞바다에서 0.5~2.5m, 남해동부 먼바다에서 1.0~4.0m로 높게 일겠다. 

내일(29일)과 모레(30일)는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겠다. 


부산기상청 관계자는 "이번 추위는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 낮아 춥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