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염태영 수원시장, "오직 시민만 보고 열심히 달리겠다"

  • 2019-01-09 13:47
  • 아시아뉴스통신=김준회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이 권선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9 시민공감 열린대화’에서 시민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

염태영 수원시장이 9일, ‘시민공감 열린 대화’에서 “올해도 시민만 바라보고 열심히 일하겠다고 약속했다.

염 시장은 권선구를 시작으로 팔달구청(10일) 영통구청(11일) 장안구청(15일)에서 ‘시민공감 열린대화’를 열고 시민들을 만난다. 



또 2~4월에는 수원시 주요 사업 현장과 동 현안 지역 등을 방문해 시민들을 만나며 의견을 들을 계획이다.

‘시민공감 열린 대화’는 염 시장이 시민들에게 새해 시정 계획을 설명하고,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이다. 

권선구 열린대화에는 권선구민, 기관·단체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염 시장은 “2018년은 수원 휴먼주택 등 시민을 위한 복지 정책을 펼치고 자치분권·특례시 실현을 위한 기반을 다진 해였다”면서 “올해도 시민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 지원 등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정책을 펼치며 오직 시민만 바라보고 열심히 달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수원시 승격 70주년인 2019년은 ‘더 큰 수원’이 시작되는 특별한 해”라며 “시민 여러분과 한마음 한뜻으로 ‘수원 특례시’를 완성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수원형 자치분권’을 소개하며 자치분권 시대로 나아갈 권선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염 시장은 “시민들과 가까운 현장에서 일어나는 문제는 구청장이 책임지고 신속히 해결하도록 하고, 시민들이 꼭 필요로 하는 다양한 특성화 사업을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동차복합단지·사회복지타운·서수원 지역 종합병원 조성 등 권선구에서 진행하고 있는 사업도 상세하게 소개했다.

주민들은 소방도로 확보, 공공시설 건립, 도로 개설·확장, 유휴(遊休) 부지 활용 등을 건의했다.

염 시장은 열린 대화에 참석한 시청·구청 업무 담당자들에게 “시민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해결할 수 있는 것부터 찾아서 조치해 달라”고 당부했다.

염 시장은 또 “앞으로 지역 현안 지역을 찾아가 될 수 있는 대로 많은 시민의 목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