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경주시, 재해 사전예방 사업에 재난관리기금 중점 투입

재난관리기금운용심의위원회, 30건 12억6500만원 사업 심의 확정

  • 2019-01-12 18:20
  • 아시아뉴스통신=이진우 기자
지난 10일 경주시가 재난관리기금운용심의위원회를 열고 있다.(사진제공=경주시청)

경북 경주시는 지난 10일 재난관리기금운용심의위원회(위원장 부시장)를 열고 2019년 상반기 재해 사전예방사업을 심의·확정했다.


재난관리기금은 공공분야 재난 예방활동과 재난 예·경보시설 설치 및 보수, 하천 등 방재시설 보수·보강, 재난피해시설에 대한 응급복구 또는 긴급한 조치 등에 사용할 수 있다.

시는 올해 최근 3년 동안 '지방세법' 상의 보통세 수입 결산액 평균연액의 100분의 1에 해당하는 금액인 19억원을 확보하고, 의무적립금15%를 제외한 75%를 상반기에 중점 집행할 계획이다.


이번 재해 사전예방사업은 재난 예.경보시설 설치 및 보수보강, 폭설대비 장비구입, 재해취약시설 정비 및 교량보수, 재해예방긴급보수 등30건 12억6500만원으로 우수기전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영석 경주시 부시장은 "재난관리기금을 효율적으로 집행하고, 상반기에 집중 투입해 재해 사전예방과 조기집행으로 지역 경기부양에 힘쓰고 안전한 경주시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