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자유한국당 조경태 의원, 최고위원 출마 선언 

정부·여당, 무능력·도덕성 거짓 '속속' 드러나 

  • 2019-01-31 14:56
  • 아시아뉴스통신=윤서현 기자
자유한국당 조경태(부산 사하구을) 의원./사진=자유한국당

자유한국당 조경태(부산 사하구을) 의원은 30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3차 전당대회에서 최고위원 후보로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날 조경태 의원은 오는 2월 27일 열리는 전당대회에 "열정을 가진 젊은 4선 최고위원 후보, 혁신의 시작, 새로운 변화를 만들어가겠다며 자유한국당 의 혁신작업을 맡겨달라, 완전히 새롭게 바꾸겠다"며 출마 의지를 표명했다. 

조 의원은 "집권 3년 차에 접어든 집권 여당의 지지율은 30%대로 떨어졌다"며, "한국당 지지율을 최소한 45%까지 끌어 올리기 위해서는 변해야 한다. 완전히 새롭게 태어나 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어 "젊은 세대와 끊임없이 소통할 수 있어야 한다. 저 조경태가 남녀노소 모든 국민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자유한국당으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조경태 의원은 "최고위원은 당을 선거에서 이길 수 있고 록 해야 하고, 그 방법을 잘 아는 사람이 해야 한다. 저 조경태가 가지고 있는 선거의 경험과 열정으로 내년 총 선을 반드시 승리로 끌어내겠다"고 덧붙였다. 

조 의원은 "이미 정부·여당의 무능력함이 국정 곳곳에 서 나타나고 있다. 그들이 자랑하던 도덕성도 거짓 이어 다는 것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의 경제 파탄과 안보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탄탄한 정책 대안을 마련해 국민들에게 자유한국당은 아마추어 정권과 다르다는 것을 분명하게 보여드려야 한다." 고 거듭 강조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