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포항 앞바다 잇따른 지진...10일 오후 2시12분 규모 2.5 지진

앞서 이날 오후 12시53분 규모 4.1 지진 발생

  • 2019-02-10 14:38
  • 아시아뉴스통신=남효선 기자
10일 오후 2시 12분쯤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45km 해역(위도: 36.16 N, 경도: 129.85 E)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다.(사진출처=기상청)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10일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한데 이어 또 규모 2.5의 지진이 잇따라 발생했다.

기상청은 10일 오후 2시 12분쯤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45km 해역(위도: 36.16 N, 경도: 129.85 E)에서 규모 2.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기상청은 또 이번 지진의 발생 깊이는 21Km이며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이번 지진의 최대진도는 'Ⅰ'을 기록했다.

계기진도  'Ⅰ'등급은 '대부분 사람들은 느낄 수 없으나, 지진계에는 기록'되는 수준이다.

앞서 이날 오후 12시53분쯤 경북 포항시 북구 동북동쪽 50km 해역(위도:36.16 N, 경도:129.90 E) 에서 규모 4.1의 지진이 발생했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