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삼척시,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본격 추진

  • 2019-02-11 14:02
  • 아시아뉴스통신=김종학 기자
강원도 삼척시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근덕면 동막4리 등 2개소 마을만들기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촌지역 주민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고, 도시민의 농촌유입을 촉진하기 위해 진행된다. 

올해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1년차는 지역개발을 위한 마을 특산품 개발 컨설팅, 주민교육 등 주민역량강화사업으로 기초를 다진 후  2021년까지 3년간 국비 6억9000만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9억8000만원이 투입된다. 


추진사업으로는 농촌마을 조성으로 근덕면 동막4리 마을은 동막 아트월 조성, 생태하천 정비, 쓰레기 집하장 등을 설치하고, 미로면 하사전리 마을은 주민건강센터조성 및 다목적 광장, 마을정원 조성, 마을종합안내판 등을 설치하게 된다.

삼척시 관계자는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리며 이 사업을 통해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