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대전시교육청, 행복학교 설계 경제성 검토 용역 완료

- 기술 분야 전문가 25명 참여, 다양한 아이디어 제공

  • 2019-02-12 13:14
  • 아시아뉴스통신=이현식 기자
대전 행복학교 설계 경제성(VE) 검토 협의회 모습.(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대전시교육청은 대전행복학교 신축공사 설계의 경제성 검토 용역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설계경제성(VE) 검토용역은 총 공사비 100억원 이상인 건설공사의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를 하는 경우에 실시하는 용역으로 VE팀, 설계팀, 기술직공무원 등 전문가 총 25명이 참여해, 설계의 경제성과 시설물안전, 공사시행 적정성 등을 검토해 3억원의 비용을 절감하고 성능은 향상시켰다.

VE에서 제시된 다양한 아이디어는 설계에 반영하여 성능 및 품질 등에 대해 최적의 가치를 창출할 예정이다.


한편, 대전행복학교는 3월중에 공사를 발주하여 오는 2021년 3월에 개교할 예정이며 총 공사비는 약 280억원이 투입된다.

김동욱 시설과장은 “금강의 흐름에 배움을 더한다는 설계 컨셉과 같이 주변 환경과 잘 어울리는 아름다운 행복학교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