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하동 쌀, 하나로 뜻을 모아 새로운 재약진을 시작합니다!”

고품질 쌀 현대화 시설준공식

  • 2019-02-12 14:37
  • 아시아뉴스통신=최광열 기자
11일 하동군농협 쌀조합공동사업법인 고품질 쌀 현대화 시설준공식 모습.(사진제공=경남농협)

경남 하동군농협 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 11일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을 비롯한 여상규 국회의원, 강호동 농협중앙회이사, 고병기 농협중앙회 상무, 하명곤 경남농협본부장, 김석기 도서부지역본부장, 윤상기 군수,신재범 군의장, 이정훈 도의원, 농축협조합장∙농업인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품질 쌀 현대화 시설준공식을 가졌다.


이번 사업은 국비 13억6200만원을 비롯해 도비 4억900만원, 군비 9억5300만원, 자부담 30억9900만원 등 총 58억2300만원을 투입해 지난해 5월 착공, 6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완공됐다.

준공된 시설은 시간당 5톤을 생산할 수 있는 가공시설로서 현미제어 시설과 현미분리기, 자동지대포장기 등 최첨단 기계장비를 갖췄으며, 배아미와 특수미 같은 소비자 기호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시설 기반을 확보했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지역농협과 쌀조공법인이 농업인들이 벼 수매를 원할 경우 100% 구매해 줌으로써 농업인의 애로를 해결해주고, 하동쌀산업 발전에도 모범적으로 앞장서고 있다”며 그동안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어 쌀조공법인 대표 조합장인 추교성 금남농협 조합장은 “시설현대화사업이 농림축산식품부와 경상남도, 하동군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성공적으로 완수됐다”며 “하동군 쌀 생산농가의 편익도모와 하동쌀 경쟁력 제고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이날 하동군청 대회의실에서 농업인, 군청공무원을 비롯한 지역민 등 400명을 대상으로 ‘농가소득 5000만원을 향해 함께 가는 길’이란 주제로 특강을 펼쳐 참석자들의 뜨거운 호응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