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전북도-전북개발공사 '도시재생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 맞손

전담조직 및 전문인력 추가 확보 등 상반기 설립 목표 후속조치 '속도'

  • 2019-02-12 16:07
  • 아시아뉴스통신=서현지 기자
 전북도와 전북개발공사가 12일 도청에서 전북 도시재생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업무 위·수탁을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전북도청)

전북도와 전북개발공사가 도시재생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도는 12일 전북개발공사와 도청에서 전라북도 도시재생사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광역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업무 위·수탁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이후 전북도와 도시재생지원센터 운영수탁 기관인 전북개발공사에서는 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전담조직과 전문 인력 추가 확보 등 상반기 센터 설립을 목표로 후속조치를 서두를 계획이다.

또한 도에서는 업무협약 체결에 따라 센터 설립·운영에 대한 예산지원을, 전북개발공사는 센터의 설립과 운영을 맡게 되며 향후 구체적인 사업내용은 상호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센터 설립 시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운영과 지역실정에 맞는 사업 발굴 등 시·군의 도시재생사업을 지원하는 든든한 지원자 역할을 할 것으로 도는 기대하고 있다.


이용민 도 건설교통국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지역 내 마을활동가와 전문가 양성, 도시재생 프로그램 개발 등 전라북도 도시재생 역량강화 사업의 적극적인 추진은 물론 센터의 효율적인 운영·관리를 위해 전북개발공사와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