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파주시 ‘통일동산 관광특구’ 지정 축하음악회 17일 개최

  • 2019-05-14 10:50
  • 아시아뉴스통신=김준회 기자
경기 파주시가 통일동산 관광특구 지정을 축하 하기 위한 작은 음악회를 17일 헤이리마을 내 갈대광장공원에서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지역주민이 참여해 관광특구 활성화의 시작을 알리는 주민화합의 장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음악회는 (사)헤이리의 브라스밴드 공연을 시작으로 탄현면 주민자치위원 난타, 파주시 시립예술단, 신세계 프리미엄 아울렛의 '세자전거 밴드'공연이 이어서 진행된다.

파주시는 지역실정에 맞게 세부적으로 수립한 관광특구 진흥계획을 단계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각종 편의시설은 물론 서비스 개선, 관광코스 및 프로그램 개발, 지역브랜드 강화 및 대표상품 개발, 교통체계 및 제도 개선, 각종 콘텐츠 도입 등 단계별 관광활성화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관광특구 지정에 따른 관광객 증가로 경제적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사회문화적 파급효과로 인한 지역주민 생활수준 향상, 지역경제 활성화, 생활관광과 시민의 삶의 질 확대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