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영월향교와 함께 하는 봄꽃놀이···선비들의 지혜와 삶 가족 체험 풍성

  • 2019-05-15 09:59
  •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 기자
영월향교 화려한하루.어른이되는 나 진행 모습.(사진제공=영월군청)

강원 영월군에서는 오는 18일 영월향교(강원도 유형문화재 제100호)에서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인 ‘내가 찾는 행복, 과거로 미래로’의 시작을 알리는 첫 프로그램 ‘화花려한 하루’가   열린다.


군에 따르면 과거 선현 제향·인재 양성·풍속 교화의 기능을 담당했던 영월향교 본연의 기능을 현대적으로 재구성해 영월향교가 선비들의 지혜와 삶을 융·복합적으로 체험하는 살아 숨 쉬는 ‘문화 사랑방’으로 자리매김하도록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이에 살아 숨 쉬는 향교·서원문화재 사업의 첫 번째 프로그램인 ‘花려한 하루’는 영월향교와 금강정 일원에서 진행되는 체험프로그램으로, 꽃을 주제로 전통적인 세시풍속을 현대적으로 경험해 보고, 절식을 직접 만들어 먹는 등의 체험을 진행한다.

또 영월향교를 배경으로 ▶꽃내음 마시러 가자 ▶손끝에 물드는 봄 ▶입 속에 머무는 봄 등의 세부 프로그램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꽃내음 마시러 가자’는 영월향교에서 금강공원까지 연결돼 있는 ‘행기길(금강정을 오르는 골짜기를 따라 조성된 길)’을 따라 걸으며 행기 길에 담겨 있는 다양한 이야기를 들으며 봄을 만끽할 수 있는 산책 프로그램이다.

또 ‘손끝에 물드는 봄’은 옛 화전놀이를 본 따 직접 화전을 만들어봄과 동시에 나만의 꽃떡 만들기를 체험할 예정이며 ‘입 속에 머무는 봄’은 직접 만든 음식을 곁들여 꽃차로 전통 다도를 배워볼 예정이다.

이재현 영월군 문화관광체육과장은 “이번 체험프로그램을 통하여 향교에 대한 어렵고 생소한 이미지의 인식을 전환해 전통문화를 계승하고 문화관광자원으로 육성 발전시키는 동시에 지역주민의 참여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도록 운영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해당 문화유산 활용프로그램은 오는 18일에 첫 시작으로 다음달 1일 총 2회 진행되며 상세 내용과 일정 문의, 참가신청 등 문의사항은 주관 단체인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 문화유산활용부(02-2038-8938) 또는 영월군 문화관광체육과(문화재관리팀 033-370-2931)로 문의하면 된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