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부산교육청, 교직생활 중 쌓인 피로 푸는 ‘교원힐링 한마당’ 개최

  • 2019-05-15 15:53
  • 아시아뉴스통신=이유신 기자
부산시교육청전경(사진제공=부산시교육청)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오는 18일 오전 10시부터 5시간30분 동안 부산학생예술문화회관에서 관내 유·초·중·고등학교 교원 150명을 대상으로 ‘성장과 치유를 위한 쉼, 그리고 해피 어게인(Happy Again)’을 주제로 교원힐링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두 번째를 맞는 이 행사는 교원들이 교직생활 중 쌓인 피로를 풀고 재충전해 다시 일상으로 즐겁게 복귀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이번 행사에 교원 300여명이 참가 신청을 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행사는 1, 2부로 나눠 진행한다. 이 가운데 1부는 ‘5월에 즐기는 감정충전 체험 프로그램’으로 이뤄진다. 이 프로그램에서 참가 교원들은 심리상담 전문가와 함께 원예, 캘리그라피, 앙금떡케익 만들기, 도자기핸드페인팅 등 6개 체험활동을 통해 상담을 한다.

또 2부 행사에서 부산시교육청은 ‘제38회 스승의 날 기념’ 유공 교원에게 표창장을 전수한다. 이어 참가 교원들은 팝페라 라루체와 고충진 기타리스트의 ‘힐링 콘서트’를 관람한다.

지난해 힐링 콘서트를 관람한 한 교사는 “공연을 보면서 평소 감정 표현에 서툴러 스스로 감정을 억눌러 왔었다는 것을 새삼 발견하는 등 나 자신을 돌아보고 업무 스트레스를 발산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김석준 교육감은 “이번 행사를 통해 교원들이 짧은 시간이지만 쉼과 여유를 찾았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교원들이 힘들고 아팠던 기억을 내려 놓을 수 있도록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