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Global News

청주시 가드닝 페스티벌 오는 30일 개막

내달 2일까지 문암생태공원서 다양한 정원 전시

  • 2019-05-16 09:47
  • 아시아뉴스통신=김영재 기자
SK임업㈜ 2019 가드닝 페스티벌 상생정원 조감도.(사진제공=청주시청)

충북 청주시가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문암생태공원에서 2019 가드닝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16일 청주시에 따르면 이 행사에서 ‘정원소식(笑植), 웃음을 심다!’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모델정원과 시민참여정원을 전시하고 다양한 시민참여 정원체험 프로그램을 통한 정원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다.

특히 실생활에서 적용 가능한 모델정원 개발을 위해 관련 전문가 공모를 통한 모델정원 7개소(개소당 60㎡)가 전시된다.

또 학생과 시민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담은 공모 시민정원 20개소(개소당 4㎡)와 SK임업㈜가 참여하는 기업정원 1개소(100㎡) 등 모두 28개의 정원이 관람객들을 맞는다.

우수 정원의 경우 오는 30일 개막식 당일 산림청장상 등을 시상하게 되며, 모델정원과 기업정원은 행사 이후에도 영구 존치된다.

체험행사로 내 손으로 직접 만드는 ‘가족화분 만들기’와 드라이플라워를 이용한 ‘리스 만들기’, 5분만 보면 나도 정원 입문 ‘시민정원 영상강좌’ 및 ‘전시정원 해설 투어’가 운영된다.


이외에도 켈리그라피 체험, 책갈피 만들기 등 행사장을 찾는 관람객들이 직접 참여하고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준비됐다.

공연행사로는 가든 버스킹, 가든 시네마, 샌드아트 공연 등이 펼쳐진다.

여유로운 휴식 속에 책을 읽을 수 있는 가든 북카페와 행사기간 동안 관람객에게 먹거리 등 편의제공을 위해 푸드트럭 등도 운영된다.

청주시 관계자는 “고된 일상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정원을 통해 안식과 쉼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 준이다”라며 “시민들이 잠시나마 일상에서 벗어나 재충전할 수 있는 축제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