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진주시립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참가자 모집

‘진주지역의 항일의병활동’주제로 강연과 탐방 진행

  • 2019-05-16 09:52
  • 아시아뉴스통신=이재화 기자
진주시립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관련 사진.(사진제공=진주시청)

경남 진주시는 역사적, 문화적 이해를 통한 지역문화유산의 재발견과 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한 인문학 확산에 기여하고자 '진주지역의 항일의병활동'이라는 주제로 2019 길 위의 인문학 1차 프로그램을 서부도서관에서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길 위의 인문학'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공모사업으로서, 지역 공공도서관을 거점으로 일반인들의 인문·문화 수요 충족 및 인문학을 대중화하기 위해 실시하고 있는 사업이다.

6월5일부터 19일까지 매주 수요일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1차 프로그램은 강동욱(진주문화원 향토사연구실장) 강사와 진주지역의 의병활동과 애국정신에 대해서 알아보고 6월 21일에는 항일의병활동의 근거지였던 지리산 일대를 탐방할 예정이다.

모집인원은 일반인 40명으로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5월20일 오전 10시부터 진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lib.jinju.go.kr)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시립도서관 관계자는 "서부경남지역의 민족의식과 불의에 대한 저항의식이 투영되어 있는 진주정신을 주제로 기획한 이번 프로그램에 관심 있는 진주시민들의 참여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