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사천시, ‘벼 무논직파 재배기술 파종 연시회’ 개최

  • 2019-05-16 11:10
  • 아시아뉴스통신=강연만 기자
벼 무논직파 재배기술 교육 장면.(사진제공=사천시청)

경남 사천시는 지난 14일 병해충 예찰포 일원(사남면 월성리 127-2번지)에서 농업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벼 생산비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벼 무논직파 재배기술 교육과 연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벼 무논직파의 경우 일반 관행 기계이앙에 비해 못자리 단계를 생략해 생산비와 노동력을 35% 정도 절감할 수 있는 기술로 평가되고 있으며, 최근 농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농가 경영개선을 도모할 수 있는 현장 적용가능 기술로 크게 호응을 받고 있다.

특히 사천시는 전국에서 가장 선도적으로 직파재배를 하는 우리나라 직파재배의 메카다. 지난 한해에 벼 무논점파 1500ha 재배로 전체 벼 재배면적의 47%를 차지했으며, 1000여 명이 방문해 전국 최대 직파재배 산 교육장으로 활용됐다.

시 기술지원과 관계자는 “벼 무논직파는 기계이앙과 비교해 수량과 품질에도 차이가 없으며, 생산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초생력재배 기술로 농촌 노동력 부족 해소와 쌀 산업경쟁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