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화성시,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 2019-06-06 22:29
  • 아시아뉴스통신=한기만 기자
경기 화성시는 현충일인 6일 현충탑에서 나라와 겨레를 위해 헌신한 애국선열과 국군장병들의 넋을 위로하고 추모하기 위한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을 개최했다.

추념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김홍성 화성시의회 의장, 서청원·이원욱·권칠승·송옥주 국회의원, 국가유공자 및 유족과 각계대표, 시민 등 550여명이 참석했다.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동시에 울리는 사이렌 취명에 맞춰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묵념으로 시작된 추념식은 헌화분향, 추념사, 추도사, 헌시낭독, 현충일노래 제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추념식과 함께 서철모 시장은 헝가리 참사 희생자와 유족에 대한 깊은 애도의 뜻을 전했다.

서 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은 일제 강점기와 6.25전쟁 등 국가와 민족이 어려움에 처해 있을 때 모든 것을 바쳐 애국정신과 애민정신을 실천하며 헌신하셨다"며 "그 신념과 용기는 대한민국의 존립과 발전의 토대를 이루었고, 오늘의 자유와 평화, 번영의 밑거름이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화성시는 일제의 총칼에 굴하지 않고 목숨 바쳐 독립운동을 펼친 그 어느 지역보다 뜨거운 시민의 역사로 살아있는 지역"이라며 "현충일을 맞이하여 우리 시의 치열한 역사와 순국선열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되새기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올해 보훈관련 예산을 79억 원으로 증액 편성하는 등 국가유공자와 보훈 대상자에 대한 예우를 확대하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