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인천 남동구, 고령자친화기업 설립 및 대응투자협약 체결

  • 2019-06-10 12:21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이강화 남동구청장(가운데)이 2019년 고령자친화기업’설립 및 대응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제공=남동구청)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최근 고령자친화기업 설립지원 및 대응투자와 관련 한국노인인력개발원(본부장 장대진)과 남동구노인인력개발센터(센터장 이강재), 남동구청 간 이행계약체결을 위한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을 통해 고령자친화기업 설립을 위한 대응투자협약을 체결해 양질의 노인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 어르신들에게 지속적인 일자리를 확대 제공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
 

2019년 고령자친화기업은 ‘60+행복일자리협동조합’으로 운영하게 되며 공공기관 위생관리 사업 및 shop in shop 커피점 운영을 통해 노인인력을 채용하게 된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남동구는 고령자친화기업이 기반을 내릴 수 있는 좋은 환경을 가지고 있다”면서 “고령자친화기업이 더욱 활성화되고 더욱 내실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