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영남권 '공동체 지역네트워크 포럼' 대구서 개최

  • 2019-06-12 18:20
  • 아시아뉴스통신=윤석원 기자
공동체 네트워크 구축과 지역사회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해결하기 위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영남권 '공동체 지역네트워크 포럼'이 13일 대구 중앙로 혁신공간 '바람 상상홀'에서 개최된다.

행정안전부 주최로 열리는 이번 포럼에는 영남권공동체 활동가와 공직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 포럼은 '영남권 도농별 마을공동체 현황과 지속 가능한 발전방안'을 주제로 대구 마을문화공작소(이형배 대표) 및 상주다움 사회적협동조합(조혜순 이사)의 마을공동체 우수사례 발표를 통해 공동체의 발전 방향과 문제점을 제시한다.

이어 김영숙 센터장(대구시 마을공동체만들기지원센터)의 사회로 지속 가능한 마을공동체를 위한 토론자 발표와 청중이 포스트잇을 활용한 프런트 토론이 진행된다.


이소영 교수(대구대)는 '공동체를 지속 가능케 하는 제도의 연계 및 융합', 윤종화 대표(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는 '지속 가능한 마을 공동체를 위한 공동체 기금의 운영', 박가령 센터장(울산시 마을만들기지원센터)은 '지속 가능한 마을공동체를 위한 마을에서의 일자리 창출', 유수상 센터장(거창시 마을만들기지원센터)은 '지속 가능한 민관협력 체계 구축과 과제'라는 제목으로 토론을 펼친다.

토론이 끝나면 동성로 일원에서 개최되는 '실패박람회' 프로그램인 이불킥 공모전, 실패 고해성사, 실패 토크버스팅 등을 관람할 예정이다.

진광식 대구시 자치행정국장은 "영남권의 공동체 활동가들과 공무원들이 대구에 모여 공동체 지역네트워크 포럼을 개최하게 됨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마을공동체만들기지원센터 등을 통한 지역 네트워크 모임을 더욱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