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경북교육청, 교육현안별 교육감 책임 중심 운영위원회 운영

  • 2019-06-12 19:24
  •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 기자
12일 경북교육청은 교육현안별 교육감 책임 중심 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발맞춰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학교교육 혁신 방안을 찾는다고 12일 밝혔다.


대한민국을 비롯해 OECD 회원국 29개 국가가 지난 2015년부터 추진하는 OECD 교육 2030 프로젝트에서는 오는 2030년에 우리 학생들에게 필요한 미래핵심역량을 크게 두 가지 영역으로 제시하고 있다.

개인이 함양해야 할 기본 역량으로 지식, 기능, 태도 가치로 두고 사회의 변혁적 역량으로 새로운 가치 창출, 긴장과 갈등 대처, 책임감 갖기로 명시하고 있다.

이에 따라 학생들에게 미래핵심역량을 길러주기 위해 학생이 함께 만들어가는 교육과정, 학생 참여형 수업과 학생의 성장을 지원하는 과정 중심 평가가 요구되고 있다.

경북교육청은 그동안 미래형 교육으로의 전환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프로젝트 학습, 협동학습, 토의 토론학습 등 학생 참여형 수업 활성화, 단계형 수업전문가 육성 제도, 교사별 과정 중심 평가 실습형 연수, 수업 나눔 축제, 경북형 수업지원포털시스템인 수업나누리 운영 등의 현장 밀착형 교육정책을 펼치고 있다.

그동안 추진해 온 교육정책 중 경북의 핵심 정책이자 강점인 학생 참여형 수업 개선 우수사례를 발굴해 각 시도교육청에 우수 모델을 제공하기 위해 교육감 책임 중심 운영위원회를 구성 운영한다.

교육감 책임 중심 운영위원회는 각계각층의 교육전문가들로 구성해 초·중·고 수업과 평가 방안을 주제로 미래지향적인 교육 혁신 방안을 도출할 방침이다.

운영위원회는 학교 현장 중심으로 연구를 하게 되며 좋은 수업나눔연구회와 평가연구회를 중심으로 한 현장연구팀과 경북도교육청연구원과 연계한 정책연구팀을 두 축으로 미래형 교육정책을 제시하고 학교 현장 적용 가능성 등을 다양한 측면에서 검토하게 된다.

향후 전국 시도교육감 협의회에 본 연구 결과를 공유해 전국 단위의 교육정책으로도 일반화하여 적용 가능한 결과를 도출해 낼 방침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오늘날 교육 현장은 창의융합형 미래인재를 기르기 위해 학생 참여형 수업과 과정을 중시하는 평가 체제로 변화하고 있다. 학생 성장과 발달을 지원하는 행복한 경북형 미래 교육정책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연구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