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부산시, 제24차 아·태예탁결제회사협의회연차총회 부산 유치 성공

- 한국예탁결제원, 2020년 제24차 아·태예탁결제회사협의회(ACG) 연차총회 부산 유치, 아시아태평양지역 24개국 35개 예탁결제회사 150여명 참석 예정
- 한국주택금융공사, 오는 9.3.∼9.4. 아시아 채권유통시장 회의(AFIS) 및 아시아주택금융기관협회(ASSMA) 연차총회 유치, 금융전문가 등 150여명 참석 예정
- 한국거래소는 지난 5월 국내·외 파생시장 전문가 등 200여명 참석한 세계선물업협회(FIA) 포럼 개최, 이번 포럼

  • 2019-06-12 17:49
  •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하영국 기자
부산시청 전경 / 아시아뉴스통신 DB
[부산=아시아뉴스통신] 하영국 기자
부산시와 한국예탁결제원(사장 이병래)은 2020년 제24차 아·태예탁결제회사협의회(ACG) 연차총회의 부산 유치에 성공했다고 12일 밝혔다.
 
ACG연차총회는 아시아태평양지역 24개국 35개 예탁결제회사에서 150여명 이상이 참석하는 대규모 국제회의로 올해 9월까지 한국예탁결제원이 ACG 의장기관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오는 9월 3일과 4일 아시아 채권유통시장 회의(AFIS) 및 아시아주택금융기관협회(ASSMA) 연차총회를 유치해 ASSMA 11개 회원사 기관장, 세계은행(WB)과 아시아개발은행(ADB) 등 국제금융기구 관계자 등 국제 금융전문가들이 대거 부산을 방문한다.
 
지난 5월에는 한국거래소가 국내·외 파생시장 전문가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세계선물업협회(FIA) 포럼을 열고 매년 부산 개최를 확정했으며, 부산시와 세계경제연구원(IGE)에서는 부산국제금융콘퍼런스를 올해 처음으로 부산에서 유치·개최해 세계은행(WB), 국제금융협회(IIF) 관계자 등 국제 금융전문가들이 부산을 방문한 바 있다.
 
그동안 내로라하는 대형 국제회의가 주로 서울에서 열리며, 부산은 금융중심지로 지정이 무색할 정도였으나, 시와 BIFC 입주금융기관들이 올해 부산금융중심지 지정 10주년을 맞아 부산이 새로운 10년 글로벌 국제금융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서는 금융 관련 국제 세미나·포럼·회의 등 유치·개최가 필요함을 인식하고 꾸준히 노력한 결실이다.
 

오거돈 시장은 부산금융중심지 발전을 위해 많은 도움을 주시는 금융기관들의 노고에 감사드리고, 부산이 명실상부한 글로벌 국제금융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국제 금융전문가들이 참석하는 국제 세미나·포럼·회의 유치가 절실하며, 부산시는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oxsan7247@daum.net
oxsan7247@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