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2보]강원랜드 채용비리 혐의 권성동 의원, 1심서 무죄

  • 2019-06-24 15:42
  • [경기=아시아뉴스통신] 고상규 기자
강원랜드 본사. /아시아뉴스통신 
[경기=아시아뉴스통신] 고상규 기자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의 강원랜드 취업청탁 혐의 1심 선고재판에서 무죄가 선고됐다. 권 의원의 취업청탁 의혹이 붉어진지 약 2년 만에 나온 법원의 첫 재판 결과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이순형)는 24일 오후 권 의원에 대한 1심 선고공판에서 강원랜드 교육생선발 채용 청탁과 비서관 채용 등에 대해 증명이 안됐다고 밝히고 권 의원에 대한 모든 혐의에 대해 무죄를 선고했다. 


특히 재판부는 이날 권 의원에게 채용 청탁을 받았다고 주장한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의 진술에 대해 사실적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판단했다.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아시아뉴스통신

앞서 검찰은 지난달 13일 열린 결심공판에서 권 의원에게는 징역 3년을, 또 같은 혐의로 함께 기소된 권 의원의 친구로 알려진 강원랜드 리조트 본부장 전 모씨에게 징역 1년을 각각 구형했다. 

강원도가 지역구인 권 의원은 2012년 11월부터 13년 4월까지 강원랜드 1.2차 교육생을 선발하는 과정에서 청탁한 대상자 10여명의 취업을 위해 면접 대상자나 최종합격자 선정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기소됐다. 
sang0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