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부산의료기술, 베트남 시장 공략을 위한 힘찬 발걸음!

2019 부산 의료관광산업 특별전, 8.1.∼ 3. 베트남 호치민에서 성공적 개최
베트남 현지 최대 방송사 취재 등 현지 언론의 뜨거운 관심 보여

  • 2019-08-05 15:43
  • 아시아뉴스통신=김재현 기자
2019 부산 의료관광산업 특별전 개막식(‘19.8.1. 베트남 호치민)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하는 『2019 부산의료관광산업 해외특별전』이 베트남 호치민에서 8월 1일부터 3일간 열려 약 1만명이 관람하는 등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행사는 베트남 현지 의료종합박람회인 ‘2019 제19회 베트남 호치민 국제의료박람회(MEDIPHARM EXPO)’와 공동으로 개최되었고 38개의 의료기관과 의료기기업체, 외국인환자 유치업체 등이 참가했다.

8월 1일 베트남 보건부 주요인사와 현지 관련 협회,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 주요내빈 등이 참가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 해외특별전은 전시관과 의료상담회뿐만 아니라 기업 대 기업(B2B) 바이어 상담회와 의료기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한국의료기술을 사전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이벤트를 진행했다.

특히 베트남 현지 최대 방송사인 베트남텔레비전(VTV)과 호치민방송(HTV) 등에서 개막행사를 취재하는 등 현지 언론의 관심도 뜨거웠다.

루엔 딩 안 베트남 보건부 국장은 특별전 개막행사 및 의료기관 체험행사에 참가하여 부산 의료기관 및 의료기기에 큰 관심을 보였으며, “부산은 우수한 의료기술과 더불어 관광자원 등이 잘 결합된 도시이고, 앞으로 베트남 국민들을 위해 의료기술, 의료관광 교류 및 이러한 행사가 자주 개최되길 바란다”고 했다.

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 조용래 국장은 “의료기관 및 해외환자 유치 업계와 함께 신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가는 등 부산의 의료관광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이번 특별전에 방문한 주요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8월 말 부산의료기관 및 관광 인프라 연계한 팸투어를 진행해 특별전의 성과를 높일 예정이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