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핀에어, 승객과 함께 지속가능성 캠페인 ’푸시 포 체인지’

  • 2019-08-12 14:15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 기자
핀에어가 샌프란시스코-헬싱키 노선에 두 차례의 바이오 연료 항공편을 운행했다.(사진제공=핀에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 기자
핀에어(한국지사장 김동환)는 탄소 감축 캠페인 ’푸시 포 체인지(Push for Change)’를 시작한 이후 최초로 승객들의 기부금을 활용해 바이오 항공편을 운행했다고 12일 밝혔다.

핀에어는 최근 샌프란시스코-헬싱키 노선에 두 차례의 바이오 연료 항공편을 운행했다. 과거 핀에어는 바이오 연료를 이용해 장거리 항공편을 운행한 바 있으나, 승객들의 기부금으로 바이오 연료를 구매해 운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두 항공편에는 12%의 바이오 연료가 혼합된 항공 연료가 사용됐으며 이를 통해 비행 중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약 32톤을 감축했다.


푸시 포 체인지는 지난 1월 시작한 핀에어의 탄소 감축 캠페인으로 승객들은 핀에어샵을 통해 ▲10유로 ▲20유로 ▲65유로의 바이오 연료 구매 및 항공편 운행을 위한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아르야 수오미넨(Arja Suominen) 책임경영부문 수석부사장은 "승객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바탕으로 한 푸시 포 체인지 캠페인을 통해 첫 바이오 연료 비행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더 많은 승객이 탄소 배출 감축에 관심을 갖고 함께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travelpres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