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현역 육군 중위, ‘여자친구 폭행’ 혐의로 긴급체포

경찰 “카카오톡으로 자신을 험담한 것 보고 폭행 저지른 것으로 확인”

  • 2019-08-13 10:57
  • 아시아뉴스통신=김대환 기자
본 기사와 관련 없음.

경찰은 여자친구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로 현역 육군 중위를 긴급체포했다고 12일 밝혔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5일 오전 1시 30분쯤 고양시의 한 모텔에서 여자친구 A씨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로 육군 모 부대 소속 B(23) 중위를 병원 응급실 인근에서 발견해 긴급체포했다.
 
경찰 조사 결과 B 중위는 A씨가 카카오톡으로 자신을 험담한 것을 보고 폭행을 저지른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갈비뼈가 골절되고 눈을 다치는 등 심한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게 스마트 워치를 지급하는 등 피해자 보호 조치를 했다. B 중위의 신병은 군 헌병대에 넘겼다”고 전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