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황규철 충북도의원, 남부 3군 교육균형발전 정책 간담회 주관

19일 재정자립도 낮은 충북 6개 지역에 대한 실질적 지원 방안 모색
 

  • 2019-08-14 16:08
  •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
황규철 충북도의원./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도의회 교육위원회 황규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옥천 제2선거구)이 주관하는 ‘남부 3군(보은·옥천·영동) 교육균형발전 정책간담회’가 옥천군다목적회관(5층)에서 오는 19일 오후 2시 열린다.

 
이번 간담회는 황 의원이 지난 6월24일 대표발의해 7월12일 공포된 ‘충북도 교육균형발전 지원 조례’시행을 앞두고 재정자립도가 낮아 교육경비 보조금 지원을 제한 받아 왔던 충북 도내 6개 지역(보은·옥천·영동·단양·괴산증평)에 지원되는 약 30억원의 예산이 실질적이고 효과적으로 지원 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지역 교육현장과의 직접적인 소통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충북도교육청 김상열 정책기획과장과 주병호 예산과장, 보은·옥천·영동교육지원청의 박준석·이혜진·박천호 교육장, 해당 지역 교장 등이 참석해 지역의 특성과 교육적 요구에 부합할 수 있는 지원 방안과 지원 사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논의하는 소통의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황 의원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교육균형발전 지원 조례를 근거로 충북도교육청이 6개 지역의 교육환경개선과 교육활동 향상을 위한 체계적이고 실효성 있는 정책을 조속히 마련해 추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