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대전 테미오래에서 터키를 느낀다

대전시, 테미오래 5호관사서 '먼나라 낯선 이웃 이스탄불' 기획전

  • 2019-08-14 16:22
  • 아시아뉴스통신=정완영 기자
대전시가 15일부터 11월 30일까지 테미오래 5호관사(트레블 라운지)에서 '먼나라 낯선 이웃 이스탄불' 기획전을 연다. 사진은 '먼나라 낯선 이스탄불' 기획전시.(사진제공=대전시청)

대전시는 15일부터 11월 30일까지 테미오래 5호관사(트레블 라운지)에서 ‘먼나라 낯선 이웃 이스탄불’ 기획전을 연다.

 
이번 전시는 그동안 추억의 사진관만 운영했던 5호관사의 새로운 리뉴얼 전시로 우리나라와 형제의 나라 ‘터키 이스탄불’을 배경으로 마치 이스탄불을 여행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도록 기획됐다.
 
또, 이스탄불 여행관련 서적 800여 권이 비치되고, 다양한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는 키오스크가 설치된다.

 
이밖에 ‘터키 고양이 톰빌리 찾기’, 이스탄불 대표 예술가 ‘잼 카라자’ 등 3인과의 만남, 이스탄불 사람들의 일상 사진 등 아기자기한 소품도 만날 수 있다.
 
노기수 대전시 도시재생과장은 “시민들이 멀리 여행을 가지 않고도 다양한 나라의 역사와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5호관사를 세계인의 여행자 플랫폼으로 업그레이드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