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한국한의약진흥원, 경북지역 청년 귀농인 대상 맞춤형 한약재 재배 교육 실시

유망 한약재 재배 교육으로 청년귀농인과 상생하는 사회적 가치실현

  • 2019-08-14 16:54
  • 아시아뉴스통신=박종률 기자
한국한의약진흥원이 14일 경산 바람햇살농장에서 경북지역 청년 귀농인을 대상으로 한약재 재배 종합기술교육을 실시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한의약진흥원)

한국한의약진흥원(원장 이응세)은 14일 경북 경산 바람햇살농장에서 경북지역 청년 귀농인을 대상으로 한약재 재배 종합기술교육을 실시했다.


지역사회 상생 협력과 인력 양성을 위해 마련한 이번 교육에는 경북지역 청년 귀농인과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청년들이 참여했다.

이번 교육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청년장기귀농교육 과정의 일환으로 지역 청년들에게 한약재 재배 기술 교육을 통해 한약재 재배에 대한 전문성을 기르고 지역 사회 청년귀농인과 상생하며 농촌 경제 활성화를 실현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교육은 ▲한약재의 일반현황 ▲한약재 재배 시 주의사항 ▲한약재의 미래 신소득 작물 등 사례 중심적인 교육으로 이뤄졌다.

교육에 참여한 청년 농업인 홍창우씨는 "교육을 통해 한약재 재배부터 한약재 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가 됐다"면서 "특히 경북지역에서 주로 재배하는 오미자, 도라지, 작약 재배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음은 물론 한약재의 미래 신소득 작물 재배로 앞으로 농가 소득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응세 원장은 "국산 한약재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청년 농업인에게 꾸준한 기술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하며 "앞으로 경북뿐만 아니라 전국의 청년 농업인들에게 한약재 재배에 필요한 기술교육 및 종자를 지속적으로 보급하는 등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