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김종천 대전시의회의장 1일1인 일본규탄 챌린지 릴레이 동참

  • 2019-08-14 10:21
  •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
대전시의회 김종천 의장이 14일 서구 보라매공원 강제징용노동자상 앞에서 ‘1일 1인 일본규탄 챌린지’릴레이에 동참했다.(사진제공=대전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선치영 기자]대전시의회 김종천 의장이 14일 서구 보라매공원 강제징용노동자상 앞에서 ‘1일 1인 일본규탄 챌린지’릴레이에 동참했다.

 
이번‘1일 1인 일본규탄 챌린지’릴레이는 일본정부의 수출규제 및 백색국가 제외 조치 철회를 촉구하는 메시지를 적어 자신의 SNS 계정에 올리고 다음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이며 지난 6일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의 시작과 함께 전국 각 지자체로 확산되고 있다.
 
대전시의회는 최근 한일 관계와 관련해 지난 7월 24일에는 일본 아베정부의 경제도발 조치를 규탄하는 결의대회를 가졌으며 8월 2일에는 일본의 백색국가 한국제외에 대해 성명서를 발표해 일본의‘백색국가 한국 배제결정’에 대하여 강력규탄 한 바 있다.

 
김종천 의장은 ‘일본정부의 부당한 경제보복 철회!’라는 메시지가 적힌 손팻말을 들고“일본 아베정부의 명분없는 수출규제조치를 즉각 철회하고 과거사에 대한 진정성 있는 반성과 성의 있는 사죄를 거듭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박정현 대덕구청장의 지목으로 챌린지에 동참한 김종천 의장은 다음 참여자로 유병국 충남도의회 의장을 지목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