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인천삼산경찰서, 추석 맞이 이웃사랑 나눔 봉사활동

  • 2019-09-10 19:13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10일 인천삼산경찰서 박미혜 경무과장과 직원들은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부평구 일신동 소재 송암복지재단을 방문해 ‘따뜻한 情나누기’ 행사를 갖고 있다.(사진제공=삼산경찰서)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삼산경찰서(서장 임실기)는 10일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인천 부평구 일신동 소재 송암복지재단을 방문해 소외된 아이들을 위로·격려하며 ‘따뜻한 情나누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봉사활동은 우리 주변의 소외받은 이웃들로 따뜻한 추석명절을 함께 보내기 위해 삼산경찰서 직원들이 합심해 아이들과 함께 시설 내 환경정리, 전산장비 전문경찰관들의 pc등 통신장비 점검 및 각종 생필품을 준비해 전달했다.

임실기 삼산경찰서장은 “우리 삼산경찰은 정기적으로 지역 복지시설을 방문해 배려와 나눔의 봉사활동을 실천해 오고 있다. 이런 작은 정성으로 아이들과 함께 웃을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 것에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소외된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는 풍토를 조성하겠다. 또한 지역의 안전한 치안뿐만 아니라 사회적 약자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우리 삼산경찰이 든든한 울타리가 되겠다”라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