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고성소방서, 추석에는 고향집에 안전을 선물하고 안심을 담아오세요

  • 2019-09-11 16:31
  • 아시아뉴스통신=최일생 기자
11일 오후 고성소방서는 의용소방대와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및 ‘불나면 대피먼저’ 캠페인을 열었다.(사진제공=고성소방서)

경남 고성소방서(서장 김우태)는 11일 오후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 집에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및 ‘불나면 대피먼저’ 캠페인을 추진했다.


소방서는 고성여객버스터미널, 고성톨게이트 등에서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 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여해 추석 연휴 고향집 방문 시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 선물하기’ 및 ‘불나면 대피먼저’ 캠페인을 통해 주택화재를 예방하고 인명피해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강연국 예방안전과장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선물하는 것은 곧 안전을 선물하는 것. 그 어떤 선물보다 값진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