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예비사회적기업 ㈜러블리페이퍼,부평구에 사랑의 쌀 200kg 전달

  • 2019-09-11 17:16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11일  인천시 부평구에 위치한 예비사회적기업 ㈜러블리페이퍼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구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사랑의 쌀 200kg을 기탁하고 있다. 사진 왼쪽 기우진 대표, 오른쪽 최광식 부평구문화복지국장.(사진제공=부평구청)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에 위치한 예비사회적기업 ㈜러블리페이퍼가 11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구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사랑의 쌀 200kg을 기탁했다.


러블리페이퍼는 폐지 줍는 노인들의 열악한 노동환경 개선과 정당한 대가 제공을 위해 폐지를 시중보다 높은 가격에 사들인다. 이후 업사이클링으로 재생산하는 사업을 주로 하는 부평구의 예비 사회적기업이다.

기우진 러블리페이퍼 대표는 “이번 추석명절을 맞아 부평지역에 따뜻한 손길이 필요한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나눔 활동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실천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구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주변에 관심을 갖고 따뜻한 온정을 나누는 러블리페이퍼에 감사하다”며 “지역사회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