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Global News TV

오송재단,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사업 유치 성공

대구 유치경쟁에서 최종 선정…2021년까지 156억원 투입

  • 2019-09-11 21:17
  •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전경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오송재단’)이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사업 공모 결과 오송 ․ 대구 간 유치경쟁에서 최종 사업수행자로 선정됐다.

 
첨단동물모델평가동은 감염병 예방연구를 위한 특화된 플랫폼으로 대형 무균클린부스, 생물안전 3급등시설 등을 갖춘 첨단 전임상 평가지원 시설이다.
 
이 시설이 준공되면 고부가가치 기술집약적 첨단동물모델 확보로 첨단 바이오의약품 R&D 지원과 신약개발 역량 제고를 위한 지원체계 고도화가 가능해 진다.

 
또 해외 의뢰 고난이도 전임상시험 국내 수행으로 관련 기업지원 개발기간 및 비용을 단축시킬 수 있으며 미개발 법정 감염병 치료제 개발 활성화 및 감염병 예방을 통해 사회적 비용 약 2조원이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박구선 오송재단 이사장은 “사람의 면역 기능을 모사한 인간화마우스 및 소형영장류인 마모셋원숭이로 구성된 첨단동물을 활용해 바이오의약품에 대한 임상시험 진입 성공률을 높이고 법정 감염병 치료제 개발 활성화를 통해 국내 제약산업 육성 및 제약강국 진입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