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충북도교육청, ‘충북교육 청원광장’ 운영방법 큰 손질…개통 1년7개월만

충북도교육청이 홈페이지에서 운영하고 있는 '충북교육 청원광장' 초기화면.(사진제공=충북도교육청)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이 지난 2018년 10월 개통해 운영해온 ‘충북교육 청원광장’이 개통 1년 7개월 만에 운영방법을 크게 개선한다. 저조한 운영 실적도 개선 요인의 하나이지만 그 보다는 충북 교육정책에 대한 제안 및 도민의견 수렴이라는 당초 운영 목적보다는 개인 또는 집단의 민원성 게시글이 주를 이루면서 개선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기 때문이다. 충북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운영하고 있는 ‘충북교육 청원광장’은 지난 2018년 10월에 개통돼 1호 청원으로 기록된 '충북예고 기숙사를 만들어주세요’를 시작으로 도민들의 교육정책 제안을 받는 하나의 통로로 운영해 왔다. 운영 결과 지난 1년 7개월 간 충북 도민들로부터 모두 173건의 청원을 접수했으며 5829명의 공감을 얻었다. 이는 하루 평균 0.36건, 청원 1건 당 공감 34명꼴로 도민의 의견을 수렴하기에는 다소 부족한 운영실적이다. 또한 ‘충북교육 청원광장’은 충북 교육정책 제안을 위한 공간임에도 불구하고 개인 및 집단의 요구에 대한 민원성 게시글이 많아 본래 운영 목적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도교육청은 청원광장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9년 5월에 이어 다음달 1일부터 청원광장 접근성 강화와 청원 내용에 대한 온라인 공유, 교육정책에 대한 의견 수렴 등의 개선에 나선다. 우선 청원광장에 게시된 청원 내용에 대한 원활한 공유와 참여를 위해 청원광장 홈페이지를 통해 각종 SNS, 밴드, 카카오톡, URL 복사 기능 등으로 충북 교육정책에 대해 이용자 간의 공유가 쉽도록 개선한다. 또한 기존 청원제도뿐만 아니라 교육청이 도민에게 주요 교육정책을 물어보는 ‘교육청이 도민의 의견을 묻습니다’ 게시판을 신설‧운영한다. 도교육청은 ‘교육청이 도민의 의견을 묻습니다’를 통해 교육정책 사업에 대한 도민 의견을 물어보고 도민이 제시한 의견들을 정책에 반영할 방침이다. 또 다음달부터 도교육청이 추진하고 있는 ‘교육문화 복합시설 설립’에 대한 도민들의 의견도 듣는다. 뿐만 아니라 도교육청은 충북교육 청원광장에 대해 30초 스팟 영상을 제작해 TV, 유튜브 등에도 방영하고 카드뉴스, 리플릿도 제작해 더 많은 도민들이 관심을 갖고 참여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김상열 정책기획과장은 “청원광장에 게시되는 민원성 의견 하나하나가 모두 충북교육을 위한 소중한 청원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리교육청은 다양한 창구를 통해 교육정책에 대한 도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뉴스통신=김성식 기자] koomlin@hanmail.net

청주시 청소년시설 일부 운영 재개

청주시청./아시아뉴스통신DB 충북 청주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휴관했던 청소년시설 일부를 다시 운영한다. 31일 청주시에 따르면 청주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지난 2월 24일부터 휴관하고 있는 청주시, 서청주 청소년상담복지센터 2곳과 청주시, 서청주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 곳에 대해 다음달 1일부터 운영을 재개한다. 이번 운영을 재개하는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는 여성가족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위기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상담 시 비대면 상담과 방문 상담을 병행한다. 방문상담의 경우 매 상담 운영 시간 전후에 30분 이상 간격을 두고, 10분 이상 상담실 환기 및 소독 실시를 위해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프로그램 참여활동은 참여자간 2m 이상 거리두기를 하고 최대한 코로나19 예방을 할 수 있는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운영을 할 예정이다. 청주시 관계자는 “운영 재개 시 청소년과 직원들이 코로나19 예방 및 관리 대응절차 등 지침에 따라 개인상담(집단) 등 참여 활동을 할 때는 물론 이동, 식사, 등에서도 필히 마스크 착용과 생활 속 거리두기를 잘 숙지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아울러 손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memo340@hanmail.net

증평군, 취약계층 상수도 누수 무상 점검

(사진제공=증평군청) 충북 증평군이 내달 1일부터 기초생활 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상수도 누수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시작한다. 비용 문제로 누수 점검 의뢰를 망설이는 취약계층의 부담을 덜어주고 군의 유수율을 높이기 위해서다. 누수 신고를 접수하면 상하수도사업소에서 신고 가정을 방문, 누수지점을 찾고 앵글밸브·계량기 등 간단한 부품은 무상 교체해 준다. 군 관계자는 “상수도 이용자에게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전하게 보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뉴스통신=백운학 기자] baek3413@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