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주)쿠키E&M, 목포 문화소외계층 330명 힙합축제 초청

목포복지재단에‘2019 힙합 페스티벌 메가바운스’입장권 전달

  •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 기자
  • 2019-08-14 15:37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쿠키E&M(대표이사 임성준)이 목포지역 저소득 문화소외계층을 ‘2019 힙합 페스티벌 메가바운스’ 공연에 초청했다.  
14일 목포시에 따르면 ㈜쿠키E&M은 메가바운스 입장권 330매(1980만원 상당)를 저소득계층 청소년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목포복지재단에 기탁했다.
 
㈜쿠키E&M이 주관하는 ‘2019 힙합 페스티벌 메가바운스’는 비와이, 슈퍼비, 딥플로우 등 대한민국 최고 힙합 아티스트와 힙합 유망주들이 다수 출연하며, 오는 16일과 17일 양일 간 여수 엑스포에서 개최된다.

임성준 대표는 “이번 메가바운스 공연은 목포지역을 포함해 전남도내 청소년들이 문화향유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 사회공헌 차원에서 지원을 하기로 했다. 힙합 음악을 즐기는 주요 계층인 청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jugo333@hanmail.net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