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종교 인터뷰 TV

마산합포구, 1973년 청룡상 여우주연상 작품 ‘효녀 심청’ 영화 상영

  •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 기자
  • 송고시간 2019-08-19 09:22
  • 뉴스홈 > 영화/공연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구청장 장진규)는 20일 오후 2시 구청 2층 대회의실에서 관내 어르신을 대상으로 마산합포 ‘추억극장’ 제2화로 1973년 제10회 청룡상 여우주연상 작품 ‘효녀 심청’을 상영한다고 밝혔다.

마산합포 ‘추억극장’은 지역 어르신들이 옛 추억을 떠올리며 무료한 일상을 떨쳐내고 삶의 활력소를 얻을 수 있도록 기획됐다.

지난 7월23일 관내 어르신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억극장 제1화로 1965년작 ‘저 하늘에도 슬픔이’를 상영,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마산합포 ‘추억극장’은 올해 7월부터 11월까지(월 1회, 매달 넷째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구청 2층 대회의실에서 1960∼70년대 추억의 영화들을 상영할 예정이다.

장진규 구청장은 “어려워진 경제여건 등으로 팍팍해진 구민들의 삶에 힘을 불어넣고자 마산합포 ‘추억극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작지만 의미 있는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