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전북대, ‘실험실특화형 기술창업 아카데미’ 개최

전문가 초청 특강 및 대학원생 1대 1 멘토링 진행

  • 2019-10-18 14:55
전북대, ‘실험실특화형 기술창업 아카데미’ 개최.(사진제공=전북대)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전북도 창업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는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는 17~18일 1박 2일 간 남원 스위트호텔에서 ‘제2차 Tech. Start-up Academy’라는 이름으로 실험실특화형 기술창업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전북대 창업지원단은 교육부와 과기정통부가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실험실특화형 창업선도대학 사업을 유치해 유망한 예비창업실험실의 사업화를 적극 지원하고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한 창업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실험실 창업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Tech. Start-up Academy’는 창업에 관심 있는 실험실 구성원들에게 폭 넓은 창업관련 지식을 전달하기 위한 연속형 집중교육으로 진행되고 있다.
 
17일과 18일 이틀 동안 진행된 2차 아카데미에서는 ‘기술에 가치를 더하다’라는 주제로 4명의 전문가를 초빙해 가치사슬을 통한 비즈니스모델 구축을 비롯해 기술창업의 새로운 시작과 혁신, 벤처기업의 자금조달 전략, 창업가를 위한 리더십 등을 주제로 한 특강과 기술창업을 고려하고 있는 대학원생들에게 1:1 전문가 멘토링 등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전북대는 추후 대학원생과 교원들을 대상으로 한 창업 아카데미와 멘토링 지원, 각종 포럼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실험실 기술창업 지원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를 통해 비즈니스 모델 고도화 및 각종 투자역량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예비창업실험실의 안정적 창업기반 조성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권대규 전북대 창업지원단장은 “실험실이 논문을 위한 수동적 연구에서 벗어나 사업화를 위한 적극 기술개발의 새로운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북대학교 창업지원단이 아낌없는 지원과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lulu0402@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