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정읍시, 도내 문화부 기자 초청 팸투어 실시 "정읍 매력에 빠지다"

구절초 테마공원, 무성서원 등 둘러보고 진한 쌍화차도~

  • [전북=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 기자
  • 2019-10-18 11:43
정읍 구절초 테마공원./아시아뉴스통신DB
전북 정읍시는 18일 정읍시만의 독창적인 문화와 수려한 자연경관 등 시의 문화관광 자원을 집중홍보하기 위한 팸투어를 진행했다.
 
이번에 진행된 팸투어에는 전북 도내 문화부 기자 7명이 참가했다.
 
특히, 전북도 내에서 활동하는 문화부 기자들이 정읍의 관광명소를 직접 견학하고 체험해 각종 매체에 홍보함으로써 정읍만의 매력을 널리 알리겠다는 취지다.
 
이날 참가자들은 구절초 꽃 축제가 한창인 구절초 테마공원을 방문했다. 구절초가 만개해 꽃향기가 가득한 꽃길을 거닐며 가을의 낭만과 서정을 만끽했다.
 
이어 드라마‘녹두꽃’을 촬영했던 김명관 고택을 체험한 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무성서원을 찾아 인류 공동의 유산으로서 가치와 역사적 의미를 되새겨 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 정읍의 맛 전설의 쌍화차 거리도 찾았다. 지황을 비롯해 정읍에서 생산된 20여 가지 특등품 약재를 달여 낸 쌍화차를 마시며 차담을 나눴다.
 
마지막으로 가을옷 갈아입은 정읍사공원을 방문했다.
 
내장산의 아름답고 붉은 단풍과 함께 분홍빛 핑크뮬리가 만개한 공원을 산책한 후 최고 품질 한우로서 명성을 더해가고 있는 단풍미인한우를 맛보며 일정을 마무리했다.
 
시 관계자는“다양한 문화와 먹거리, 관광자원이 풍부한 정읍에 오신걸 환영한다”며“정읍의 문화자원이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많은 홍보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lulu0402@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