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2018년도 기준 부산 대중교통 승차 총 9억 명, 1일 평균 248만 명 이용

2018년 부산시 대중교통 이용현황 분석 결과 대중교통 최다 이용지역은…서면역 인근

  • [부산=아시아뉴스통신] 김종섭 기자
  • 2019-10-24 08:58
(사진=아시아뉴스통신 DB)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2018년도 대중교통 이용현황 분석 자료를 발표했다. 승차 기준으로 총 9억 명, 1일 평균 248만여 명이 부산 버스와 철도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중교통 수단별 이용 비율은 버스 59.8%(시내 50.3%, 마을 9.5%), 철도 40.2%(도시 37.1%, 부산·김해 경전철 2.0%, 동해선 1.1%)였다. 교통수단별로는 2017년 대비 철도가 0.4%포인트 증가하였는데, 도시철도 1호선 다대 구간(신평 ~ 다대포)의 2017년 4월 개통과 동해선 수요의 꾸준한 증가가 이유인 것으로 보고 있다. 월별로는 야외활동이 늘어나는 5월(8,019만여 명)·10월(8,045만여 명) 이용객이 많았고, 겨울 방학과 명절이 있는 2월(6,460만여 명)이 가장 적었다.
 
도시철도 이용현황을 보면 작년 승객이 가장 많았던 호선은 ‘1호선’으로 1일 평균 승객은 46만여 명이며, 2호선 33만여 명, 3호선 9만여 명, 4호선으로 3만여 명이었다.
 
부산시 관계자는 “출·퇴근 시간대 배차 간격 조정이나 혼잡역사 환경 개선 등을 위해 이번 교통이용 현황분석 결과를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라며 “앞으로 데이터의 상세분석을 통해 수요자 중심의 대중교통체계 개선 등 적극적으로 대중교통 서비스 환경 개선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newsbreak@nate.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