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오신환 "이인영 연설, 공허한 외침일 뿐"

  •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정수지 기자
  • 2019-10-28 15:25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사진=아시아뉴스통신DB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28일 국회에서 열린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의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두고 "공정과 공존을 말하지만 공허한 외침으로 들렸다"고 혹평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이 원내대표의 연설 직후 입장문을 발표하고 "성찰과 반성은 없이 남 탓만 가득한 연설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당은 조국 사수대 노릇을 하면서 국민 분열과 국회 희화화에 앞장섰다"며 "최소한 조국 사태에 관해 사과 한마디는 있어야 하는 게 아닌가"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민주당이 조국 사태를 덮기 위해 공수처를 앞세우는 바람에 검찰개혁 논의가 뒤죽박죽이 됐다"면서 "경제문제와 입시문제 또한 집권당으로서 아무런 책임감도 없이 마치 남의 일 얘기하듯, 청와대 주장을 앵무새처럼 되풀이한 데 대해 몹시 실망스럽다"고 비판했다.

suri91@nate.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