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제주도, 유럽 순회 투자유치 활동 펼친다

11월 프랑스, 스페인, 독일서 3회에 걸쳐 진행

  • [제주=아시아뉴스통신] 김영규 기자
  • 2019-10-31 17:56
제주도, 유럽 순회 투자유치 활동 펼친다/사진출처=제주도청
제주특별자치도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와 함께 11월 한달 간 유럽지역에서 3회에 걸쳐 국외 투자유치 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순회활동에서는 프랑스, 스페인, 독일에서 3회에 걸쳐 유럽지역 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제주도 유망산업 및 신성장 산업 중심의 투자 잠재성에 대한 홍보가 이루어진다. 또한 투자유치 활동에 참가하는 향토기업의 투자 가능성을 타진하고 투자유치 홍보부스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게 된다.

금번 행사는 ① 제주화장품산업 투자유치활동(프랑스, 11.5~6), ② 스마트시티엑스포 참가 및 투자유치 홍보부스 운영(스페인. 11. 19~21), ③ 전기자동차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 투자유치활동(독일, 11.25~26)으로 구성되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편중된 지역의 해외투자유치에서 벗어나 투자유치 지역을 다변화시키기 위해 제주도의 미래를 내다보는 산업을 선정하여 준비단계부터 관련 부서 및 기관과 협업하며 행사를 준비하여 왔다.
 
파리 및 파리 인근지역 화장품 클러스터 및 화장품 중견기업을 방문하고 제주도의 화장품 산업 전략 및 화장품 향토기업의 수출과 투자유치를 위한 발표를 하게 된다.
 

제주도의 청정한 자연환경과 생물종 다양성 및 바이오 산업 유치를 위한 투자환경 및 인센티브 등을 소개함으로서 제주도에 대한 관심제고 및 향후 신산업 투자유치 활동을 위한 기반을 마련한다.

4차 산업혁명의 모든 분야를 아우르는 스마트시티엑스포에 참가하여 ‘제주형’ 스마트 아일랜드의 사업을 홍보하고, 더불어 스마트시티 관련 민간기업(JIN System, KT NexR) 및 스마트시티 리빙랩 사업을 추진하는 JDC등과 함께 홍보부스 내용을 전시 할 계획이다.
 
스마트시티엑스포에서는 ① 빅데이터 중심 제주형 스마트 아일랜드, ② 민간기업 자료 홍보 ③ 제주도 투자환경 등을 영상과 설명을 통해 참가자들에게 알리고 스마트시티 관련 기업방문 및 상담도 추진 될 예정이다.
 
전기자동자 보급 선두주자로서 제주도의 전기 자동차 배터리 산업화 특구에 대한 설명을 통해 제주도의 ‘탄소없는 섬’을 알리고, 이와 더불어,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확산을 위한 공공주도 해상풍력 개발 홍보을 통해 제주도의 신재생에너지 산업 분야에 대한 관심과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기업 및 신재생에너지 기관 등을 방문하여 투자유치 활동을 한다.
 
강영돈 제주특별자치도 관광국장은 “그동안 해외투자유치는 특정분야 및 특정국가 중심에 치중되어 왔으나 향후 신산업, 4차 산업혁명시대분야, 및 6차 산업 분야 등 다양한 투자유치 활동과 이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를 위해 유럽, 미주 등 다양한 국가와 네트워크를 강화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더불어 “이번 투자유치 활동을 발판으로, 2020년 투자유치 활동을 위한 부서별 투자유치 수요 조사를 통해 접수된 자료를 바탕으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2020년도 투자유치 활동 계획을 수립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kimjaga1@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