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수원시 연공서열·줄세우기 평가 원인 직원 사기저하 "데이터 준비 철저·목표 기준 명확히 전달해야" 강조

이지영 애플트리컨설팅 대표강사 관리자 인식개선 교육서 조언

  •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정양수 기자
  • 2019-11-03 18:35
1일 경기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하반기 근무성적평정 대비 관리자 인색개선 교육에서 이지영 애플트리컨설팅 대표강사가 강의를 펼치고 있다./(사진제공=수원시)
경기 수원시(시장 염태영)이 1일 시청 대강당에서 개최한 '하반기 근무성적평정 대비 관리자 인식개선 교육'에서 강연에 나선 이지영 애플트리컨설팅 대표강사는 "관리자는 직원들 성과를 평가할 때 평정 대상자를 납득시켜야 한다"고 강조해 눈길을 끌었다.

이지영 대표강사는 "직원을 평가하기 전 관련 데이터를 준비하고, 대상자와 대화를 하며 평가 목표와 기준을 명확하게 알려줘야 한다"면서 "해당 직원이 자신에 대한 평가를 진심으로 받아들일 수 있도록 대상자의 역량과 목표 진척 상황에 대해 수시로 피드백을 줘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 대표강사는 "지금까지 해왔던 평가 방식을 고수하면 젊은 세대 생각을 이해할 수 없고, 조직의 긍정적인 변화도 끌어낼 수 없다"며ㅕ "z세대(1995년 이후 태어난 세대)가 조직으로 들어오고 있는 지금, 간부공무원들이 그들의 사고방식을 이해하고, 조직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더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수원시의 이번 조치는 연공서열 위주의 줄 세우기식 평가로 직원들의 사기가 떨어지는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직원 평가를 담당하는 5급 간부 공무원을 대상으로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최근 공직자들 사이에서는 "난도가 높고, 비중 있는 핵심 사업은 일 잘하고 능력 있는 직원에게 맡기면서 막상 평가할 때는 연공서열 위주 평가가 이뤄진다"는 목소리가 적잖게 나오는 게 현실이다.  
 

ys92king@naver.com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