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산업ㆍ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주식ㆍ증권 인터뷰 TV

양주시, 광적공영주차장 건립.. 주차 불편 해소 ‘박차’

  • 2019-11-07 10:45
양주시, 광적공영주차장 전경(사진제공=양주시청)
[경기=아시아뉴스통신] 오종환 기자 = 경기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7일, 쾌적한 생활환경과 시민들의 주차 편의 도모를 위해 광적면행정복지센터 인근에 공영주차타워를 건립, 시민에 무료로 개방한다고 밝혔다.
 
이에, 5일장 등 주차 수요가 많은 광적 공설시장 지역의 주차불편 해소는 물론 인근 도로의 교통혼잡 등도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시는 지난 2017년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으로 선정된 광적 공설시장 기반시설 정비사업에 따라 광적면 가납리 844번지 일원에 총 사업비 40억원(국비 32억원, 시비 8억원)을 투입, 지상 4층 규모의 주차전용건축물(주차타워)을 건립했다.
 
차량 74대를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공영주차타워는 지난 9월 건축물 승인을 완료해 지난 11월 1일부터 무료로 개방했으며 올해 말까지 무료 시범운영 후 실태분석 등을 통해 향후 유료 전환 등 운영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joongboo2002@hanmail.net

속보